구글, 내년부터 아마존에 유튜브 제공 중단

[ 진현진 기자 2jinhj@ ] | 2017-12-06 13:11
구글, 내년부터 아마존에 유튜브 제공 중단

아마존의 인공지능(AI) 스피커 '에코 쇼' 이미지<아마존 제공>

[디지털타임스 진현진 기자]구글이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에 내년부터 유튜브 제공을 중단하기로 했다.

구글과 아마존이 인공지능(AI) 스피커 등과 같이 점차 사업영역이 유사해지면서 경쟁 관계로 돌아선 것으로 보인다.

6일(현지시간) 미국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구글은 아마존의 AI 스피커인 에코쇼에 유튜브 제공을 중단했으며, 내년 1월부터는 아마존의 스트리밍 서비스인 파이어TV에서도 유튜브 영상을 빼겠다고 성명을 냈다.

구글은 지금까지 아마존과 손잡고 유튜브 재생을 허용해왔으나 지난 9월 돌연 에코쇼에서 유튜브를 차단하면서 갈등을 예고했다.

에코쇼는 AI 스피커인 에코 시리즈 중에서도 화면이 달린 기기여서 유튜브 차단은 치명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사업 영역에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콘텐츠의 경계가 무너지면서 양사가 경쟁하게 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구글은 최근 들어 AI 스피커 구글홈 최신형을 선보이며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구글은 성명에서 "소비자들이 구글과 아마존의 제품, 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도록 아마존과 합의하려 했다"며 "하지만 아마존에서는 구글홈 같은 기기를 유통해주지 않았으며, 구글캐스트 이용자에게 아마존프라임비디오를 보여주지도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아마존 측은 "개방된 웹사이트에 고객의 접근을 선별적으로 제한하는 실망스러운 선례를 남겼다"고 말했다. 아마존은 지난달 구글 모회사 알파벳의 사물인터넷(IoT) 기기인 네스트를 아마존 온라인몰에서 제외한 바 있다.

진현진기자 2jinh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구독 신청: 02-3701-5500




DT Main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