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어 아하!] 가상화폐공개(ICO)

[ ] | 2017-12-31 18:00
가상화폐공개(ICO)는 새로운 가상화폐를 개발하기 위해 초기 자금을 조달하는 크라우드펀딩의 일종입니다. 비상장기업이 유가증권시장이나 코스닥시장에 상장하기 위해 불특정 다수 투자자들에게 주식을 팔고 재무내용을 공시하는 기업공개(IPO)와 비슷한 개념입니다.


회사는 새로 개발한 가상화폐를 다수의 투자자들에게 팔고, 투자자들은 가상화폐를 받는 대가로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등의 가상화폐를 개발회사에 제공합니다. 신규 가상화폐가 거래소에 상장되면 투자자들은 이를 사고 팔아 수익을 낼 수 있습니다. 개발회사는 조달한 기존 가상화폐를 거래소에 팔아 현금화합니다.

초기에는 ICO가 신규 가상화폐 개발을 위해 주로 이뤄졌으나, 최근에는 블록체인 기반 사업 추진을 위해서도 활용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ICO는 법적규제가 없기 때문에 실제 거래소에 상장된다는 보장이 없습니다. 이 때문에 중국은 가상화폐 발행을 통한 ICO를 전면 금지했으며, 우리나라 정부도 가상화폐 거래소의 ICO를 금지했습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