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코스닥 활성화 대책 `약발` 어디까지 갈까

정부 코스닥 활성화 대책 `약발` 어디까지 갈까

[ ] | 2018-01-13 12:24
코스닥지수가 정부의 활성화 대책 발표와 바이오·제약주 랠리에 힘입어 근 16년 만에 870선에 올라섰다.


각종 신기록이 쏟아진 가운데 코스닥 열기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관심이 쏠린다.지난 12일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0.54포인트(2.41%) 오른 873.05로 장을 마쳤다. 지난 10일부터 사흘 연속 상승세를 타며 이번 주 5거래일(8∼12일) 동안 5.44% 상승했다.
지수 종가가 870을 넘은 것은 2002년 4월 18일(876.80) 이후 15년 9개월 만의 일이다.

이날 지수는 장중 4% 뛰어오른 886.65까지 치솟았다. 이 역시 2002년 4월 17일(장중 고가 887.80)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장중 한때는 프로그램 매매 호가 효력이 5분간 정지되는 사이드카가 발동되기도 했다.

코스닥시장의 사이드카는 코스닥150지수 선물 가격이 6% 이상 상승 또는 하락하고, 코스닥150지수 현물 가격이 3% 이상 상승 또는 하락한 상태가 1분 이상 지속할 때 발동된다.

가장 최근 발동된 코스닥 사이드카는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로 지수가 폭락한 2016년 6월 24일이었으나 당시는 매도 효과 효력을 정지시키는 사이드카였다.

이번처럼 지수 급등으로 매수호가 효력을 정지시킨 사이드카는 2009년 5월 26일 이후 약 8년 7개월 만이다.

12일 종가 기준 시가총액은 309조3조원으로 집계됐다. 전날의 302조2천억원에 이어 연달아 역대 최대치를 경신했다.

거래대금도 12조원으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종전 최고치는 작년 11월 21일의 10조원이었다.

하루평균 거래대금도 올해 들어 8조5천억원으로 작년의 3조7천억원을 크게 웃돌고 있다.

코스닥지수가 올해 들어 9거래일간 9.3% 상승하는 등 오름세를 이어간 데에는 바이오·제약 종목들의 강세가 바탕이 됐다.


이날 코스닥시장 제약업종 지수는 전거래일보다 7.56%나 올랐다.

종목별로는 셀트리온제약[068760]이 가격제한폭(29.90%)까지 오른 8만9천500원에 마감한 것을 비롯해 셀트리온[068270](11.24%)과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15.16%)까지 셀트리온 3형제가 동반 최고가를 찍었다.

이밖에 신신제약(29.70%), 대한약품(7.38%), 경동제약(5.43%) 등 모두 43개 종목이 올랐다.

제약·바이오 종목의 열기에는 정부의 코스닥 활성화 방안의 하나로 개발되는 코스피·코스닥 통합지수 'KRX300'에 대한 기대감이 크게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연기금 등의 벤치마크 지수로 새로 개발되는 이 지수에 기존 벤치마크 지수인 코스피200보다 제약·헬스케어 업종이 더 많이 포함될 것이라는 분석이 잇따라 나오고 있다.

전문가들은 정부의 활성화 정책으로 코스닥시장에 불어넣은 '훈풍'이 당분간 이어지면서 시장 내 중소형주까지 온기를 퍼뜨릴 것으로 내다봤다.

한병화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번 코스닥 활성화 방안에서 가장 주목받는 부분은 코스피·코스닥 통합지수다. 지난 연말부터 진행된 코스닥 시총 상위업체들의 주가 상승은 통합지수에 대한 기대감의 반영이었다"고 말했다.

한 연구원은 "특히 통합지수 포함이 유력한 바이오 업체들은 당분간 수급 측면에서 안정적인 주가 흐름이 예상된다"며 "다만 일부 시총 상위업체는 고평가 영역에 진입했는데 이 때문에 기관투자자들 매수세가 상대적으로 저평가된 업종이나 종목으로 확산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정다이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도 "기관의 신규 상품 개발 활성화로 혜택을 볼 수 있는 벤처기업과 코스닥 중형주 가운데 KRX300에 편입 가능한 종목, 스케일 업 펀드 투자 대상인 소형 저평가주에 대한 수급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다만 제약·바이오 업종은 과열 양상을 보여 한차례 조정을 거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이종우 IBK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현재 코스닥은 바이오 업종을 중심으로 한 투기적 장세다. 상반기 중에는 한차례 조정을 겪으리라고 본다"며 "바이오주 조정을 거친 뒤 하반기부터는 다시 상승추세로 복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저작권자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하정우-이선균-김병우, `PMC : 더 벙커` 파이팅
  • 하정우-이선균, `南北 우정 기대하세요`
  • 배우 이선균, `부드러운 느낌`
  • `PMC : 더 벙커` 하정우, `카리스마 배우`
  • 하정우, `카리스마 용병`
  • `PMC : 더 벙커` 시사회 참석하는 김병우 감독
  • `PMC : 더 벙커` 이선균, `긴장되는 발걸음`
  • 하정우-이선균, `긴장되는 시사회`
  • 러블리즈 유지애-류수정, 청순대결
  • 러블리즈 유지애-이미주-베이비소울, 누가 제일 깜찍해요?!
  • 러블리즈 이미주-정예인-류수정, 막상막하 미모들
  • 러블리즈 정예인-Kei, 청순대결
  • 러블리즈 Kei-진-유지애, 댄스대결
  • 유해진-엄유나-윤계상, `영화 `말모이` 힘내자`
  • 유해진-윤계상, `말모이 통해 더욱 가까워진 두 배우`
  • 유해진, `까막눈 판수 역할 맡았어요`
  • 윤계상, `범죄도시 장첸 아닌 말모이 정환`
  • 윤계상, `장첸 잊게 만드는 부드러운 미소`
  • `말모이` 윤계상 `유해진과 연기, 너무 좋았습니다`
  • 영화 `말모이` 언론시사회, 인사말하는 엄유나 감독
  • 영화 `말모이` 유해진, `중절모 패션 센스`
  • 머슬마니아 윤다연, 섹시 엉벅지
  • 머슬마니아 윤다연, 완벽한 S라인
  • 머슬마니아 윤다연, 빛나는 꿀벅지
  • 머슬마니아 윤다연 `비키니 미디움 3등 했어요~`
  • 머슬마니아 윤다연, 날개 잃은 천사
  • 머슬마니아 윤다연, 숨막히는 뒤태
  • 머슬마니아 박현진, 숨막히는 뒤태
  • 머슬마니아 박현진 `비키니 톨 3위 수상했어요~`
  • 머슬마니아 박현진, 이기적 각선미
  • 머슬마니아 박현진, 완벽한 S라인
  • 머슬마니아 박현진, 빛나는 꿀벅지
  • 우정원 `머슬마니아 비키니 그랑프리 차지했어요~`
  • 우정원 `판넬아, 고마워`
  • 머슬마니아 우정원 `비키니 그랑프리, 고맙습니다`
  • 머슬마니아 우정원 `트로피가 나보다 낫네`
  • 머슬마니아 우정원 `맥심특별상 받았어요~`
  • 머슬마니아 비키니 그랑프리 우정원 `눈물이 펑펑`
  • `머슬마니아 비키니 그랑프리, 우정원 축하해요~`
  • 머슬마니아 우정원, 숨막히는 뒤태
  • 머슬마니아 우정원, 훔치고 싶은 입술
  • 머슬마니아 우정원, 완벽한 S라인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