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2000여개 매장서 고객 응대 AI스피커 선보인다

[ 정예린 기자 yeslin@ ] | 2018-04-24 12:03
LG유플러스, 2000여개 매장서 고객 응대 AI스피커 선보인다

LG유플러스는 전국 2000여개 매장에서 현장 영업사원들의 고객응대를 돕는 AI스피커 서비스 '유플러스 도우미'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LG유플러스 직원이 해당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디지털타임스 정예린 기자] LG유플러스는 전국 2000여개 매장에서 현장 영업사원의 고객 응대를 돕는 인공지능(AI) 스피커 서비스 '유플러스 도우미'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유플러스 도우미는 LG유플러스의 AI스피커 'U+우리집AI'를 활용한 매장 고객 응대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자사 상품과 서비스를 소개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매장 방문고객이 최근 인기 있는 휴대전화나 요금제를 찾으면 영업사원이 '유플러스 도우미'에게 질문해 간단한 답변을 받을 수 있다. 인터넷 서비스 중 기가와 광랜의 차이점 등도 설명할 수 있다. 서비스 명의변경 방법과 필요서류 등을 안내할 수도 있다.
유플러스 도우미는 간단한 일상 대화도 할 수 있다. 인사, 노래 등을 통해 지루한 대기시간을 활용할 수 있으며 날씨나 뉴스 정보를 알려주기도 한다. 음료를 권하는 것 또한 가능하다.

LG유플러스 측은 유플러스 도우미를 통해 U+우리집AI에 탑재된 AI 플랫폼 클로바의 재미를 배가하고 업무 효율화까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U+ 매장뿐만 아니라 고객 응대가 필요한 다양한 장소에 U+우리집AI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도록 활용 방안을 만들 방침이다.


권아영 LG유플러스 AI마케팅팀 팀장은 "유플러스 도우미 서비스로 AI스피커가 매장 상담원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전국 2000여곳의 현장 의견을 꾸준히 수렴해 질문과 대답을 지속해서 고도화시키고 이를 통해 서비스 활용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플러스 도우미 서비스는 U+우리집AI의 모든 모델에서 지원한다. 이달 초 출시된 '프렌즈플러스 미니언즈'부터 '브라운', '샐리' 또 'U+우리집AI 블랙'과 '레드'까지 총 5종의 기기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정예린기자 yesli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