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17일 오전 NSC 상임위 회의…고위급회담 연기 논의

김민수기자 ┗

청와대, 17일 오전 NSC 상임위 회의…고위급회담 연기 논의

[ 김민수 기자 minsu@ ] | 2018-05-16 21:55
청와대는 17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 회의를 열고 남북고위급회담 연기 등에 대해 논의한다고 16일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내일 아침 NSC 상임위 회의가 열린다"며 "이 회의는 통상 매주 목요일 오후에 열렸으나 내일은 오후에 국회 일정 등으로 장관 세 분의 참석이 어려워 아침 회의로 대체한다"고 설명했다.
김 대변인은 "NSC 회의인 만큼 남북고위급회담 연기 등의 현안과 관련한 의견 교환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앞서 북한은 한미 공군의 연합공중훈련인 '맥스선더'를 문제삼으며 남북고위급회담을 무기한 연기하겠다고 우리 정부에 통보했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열릴 예정인 이번 NSC 상임위 회의에서는 이 같은 북한의 의중과 북미정상회담에 미칠 영향 등이 논의될 전망이다.

김민수기자 mins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