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온아이, 대학&병원 클라우드 협업 서비스 시장에서 두각

[ 이규화 기자 david@ ] | 2018-06-14 17:45
클라우드&협업 전문기업 가온아이(대표 조창제)는 마이크로소프트 닷넷(.NET) 기반 그룹웨어 'ezEKP'와 협업솔루션 'ez워크스페이스(WorkSpace)'가 대학, 병원 등 교육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가온아이는 닷넷(.NET) 기반 솔루션 공급이 열악했던 2000년 초기부터 시장에서 동아대를 시작으로 18년간 60여 개 대학 및 병원에 그룹웨어 및 협업솔루션을 서비스 해왔다. 그룹웨어 'ezEKP'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익스체인지 서버, MS-SQL 등 강력한 서버 제품군을 기반으로 한다. 클라우드 솔루션인 오피스 365, MS 애저 등과 유기적 연계가 가능해 다양한 시장의 니즈를 충족한다. 특히 전자정부 문서 유통 시스템에서 자체 변환 툴(XML 파서)을 개발해 넌-액티브X로 정부 전자 문서유통을 지원하는 등 타사 제품과 비교해 기술적 우위를 보이고 있다.
최근 ezEKP 스마트 캠퍼스 구축을 완료한 중앙대는 클라우드 서비스인 오피스 365와 유기적인 연계를 통해 급변하는 업무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대학 내 교직원 및 학생들 간 원활한 업무처리를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



상급 병원 그룹웨어 시장에도 방대해진 전자결재문서의 효율적인 관리와 최신 IT 트렌드를 요구하고 있어 가온아이의 ezEKP가 주목받고 있다. 최근에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그룹웨어 재구축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경쟁 플랫폼인 IBM 노트를 대체하며 대학병원 그룹웨어 시장을 확대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분당서울대병원의 경우 마이크로소프트의 글로벌 메시징 엔진인 익스체인지 서버와 강력한 DBMS인 MS-SQL 서버를 탑재해 안정성과 보안성을 확보했다.
가온아이는 기존 그룹웨어 시스템 외에도 교육, 공공, 금융, 기업 등 다양한 산업영역에서의 20년간 경험과 노하우를 쌓았다. 이를 기반으로 전사적 소셜 네트워크와 업무 가시화를 위해 간반(Kanban)형 기법을 적용한 새로운 협업 솔루션 'ez워크스페이스'를 개발해 국민대에 구축하는 등 대학으로 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조창제 가온아이 대표는 "그동안 경험한 마이크로소프트 플랫폼 기반의 솔루션과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더욱 활성화해 교육기관의 다양한 요구사항들을 지원하겠다"며, "지속적인 제품 개발과 안정적인 서비스 체계를 통해 교육시장을 계속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이규화 선임기자 david@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