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印尼에 구호성금 7억루피아 추가전달

[ 황병서 기자 bshwang@ ] | 2018-10-11 15:22
KB금융그룹은 1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지난 9월 발생한 지진 및 쓰나미와 관련해 재난 구호 성금 7억루피아(약 5300만원)를 인도네시아 적십자사에 전달했다.


이날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과 부코핀은행 관계자들은 이날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관계자를 만나 깊은 위로와 함께 구호 성금을 전달했다.
부코핀은행은 인도네시아 내 자산 기준 14위의 중형은행으로, KB국민은행이 지난 7월 해당 은행의 지분 22%를 취득해 2대 주주 지위를 확보했다.

인도네시아는 지난달 술라웨시 섬 북부지역에서 규모 7.5의 강진이 발생해 최소 2000여명이 숨지고 7만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교통과 통신 두절로 인해 피해 규모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KB국민은행은 지난 7월 인도네시아 롬복 지역 지진 피해발생 시 인도네시아 부코핀은행과 협력해 재난 복구를 위한 성금 30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전달한 바 있으며, 이번 술라웨시 섬 지진의 심각성과 빠른 재난 극복을 위해 추가 지원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조속한 복구를 통해 삶의 터전을 다시 찾고 상처 받은 마음이 치유되기를 바란다"며"진심을 담아 준비한 KB금융그룹 구호성금이 조금이나마 인도네시아 이재민들에게 위로와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황병서기자 BShwang@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