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사, 즉시연금 일괄지급시 최대 7460억

황병서기자 ┗ 윤종규 KB금융 회장, 7개월 만에 자사주 2천주 매입

보험사, 즉시연금 일괄지급시 최대 7460억

[ 황병서 기자 bshwang@ ] | 2018-10-11 15:10
보험사들이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의 결정에 따라 즉시연금 지급을 결정할 경우 지급액이 최대 7460억 원에 달할 것이라는 추산이 나왔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이 11일 각 보험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보험사들이 모든 계약에 대해 즉시연금 추가지급을 결정할 경우 추가지급 원금은 9545억 원이다. 하지만 '상법'상 3년의 소멸시효를 적용할 경우 2084억원이 제외돼 최대 지급액은 7460억원이라고 이 의원실 측은 밝혔다.
앞서 분조위는 만기보험금 지급 재원 공제 관련 사항이 즉시연금약관에 기재되지 않았음을 이유로 공제금을 포함한 전액을 연금으로 지급하도록 결정했다. 하지만 일부 보험회사는 소송을 통해서 법원의 판단을 받아 즉시연금 추가지급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전체 생보사 즉시연금 총 가입자수는 16만 명이다. 삼성생명이 5만5000건을 차지하고 있다. 보험사별 지급예상액을 보면 삼성생명이 4191억 원으로 가장 많았다. 소멸시효 경과분도 1115억 원이었다. 그 뒤로 한화생명 884억 원, 교보생명 548억 원 등 순이다.
이학영 의원은 "가입자가 많은 즉시연금 분쟁의 경우 금감원이 법원판결에 따라 일괄적으로 구제할 필요가 있다"면서 "삼성생명의 경우 모든 계약자에게 법원 결정에 따라 일괄지급을 결정했는데, 다른 보험사들도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보험사, 즉시연금 일괄지급시 최대 7460억

금감원 분조위의 즉시연금 일괄지급 결정에 따를 경우 보험사들이 지급해야 할 추가지급금액 규모. 이학영 의원실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영화 `스윙키즈` 강형철 감독 인터뷰, `패셔너블 감독님`
  • `스윙키즈` 강형철 감독 인터뷰, `도경수-박혜수-오정세와 호흡`
  • 영화 `스윙키즈` 강형철 감독, `멋진 패션 센스`
  • 러블리즈 이미주, 눈빛만으로 섹시
  • 러블리즈 이미주 `게스트인데 DJ 포스`
  • 러블리즈 이미주 `아이돌라디오, 반가워요~`
  • 러블리즈 이미주 `저 물병 삽니다`
  • 러블리즈 이미주 `아이돌라디오, 눈물나게 웃겨요`
  • 러블리즈 류수정 `아이돌라디오 너무 재밌어요~`
  • 러블리즈 정예인, 예쁨주의보
  • 러블리즈 류수정, 주먹만한 얼굴
  • 러블리즈 정예인 `아이돌라디오 화이팅!`
  • 러블리즈 류수정 `아이돌라디오 반가워요~`
  • 러블리즈 정예인 `게스트인데 DJ 포스`
  • 러블리즈 류수정 `아이돌라디오인지 쇼음악중심인지`
  • 러블리즈 정예인, 청순+섹시 댄스
  • 러블리즈 정예인, 섹시 끝판왕
  • 러블리즈 정예인, 늘씬 각선미
  • 러블리즈 정예인 `제가 더 사랑합니다.....`
  • 러블리즈 류수정 `오늘 네일 좀 한 포스`
  • 러블리즈 류수정 `루돌프 사슴 패션`
  • 머슬마니아 김한솔, 숨막히는 뒤태
  • 머슬마니아 김한솔, 이기적 각선미
  • 머슬마니아 김한솔, 빛나는 꿀벅지
  • 김한솔 `머슬마니아 비키니 4위 수상했어요~`
  • 머슬마니아 김한솔, 완벽한 S라인
  • 우정원 `맥스큐 표지, 뭘 입어야 더 섹시할까요?`
  • 머슬마니아 우정원, 당당한 포즈
  • 머슬마니아 우정원, 8등신 각선미
  • 머슬마니아 우정원, 빛나는 꿀벅지
  • 머슬마니아 우정원, 미모 끝판왕
  • 머슬마니아 우정원, 완벽한 대문자 S라인
  • 우정원 `맥스큐 표지 촬영 중, 더 예뻐지는 중입니다`
  • 머슬마니아 우정원, 숨막히는 뒤태
  • 윤다연 "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비키니 미디움 3위 수상했어요"
  • 박현진 "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비키니 톨 1위 수상했어요"
  • 류세비 "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비키니 쇼트 3위 수상했어요"
  • 김소영 "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비키니 톨 3위 수상했어요"
  • 김근혜 "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비키니 미디움 4위 수상했어요"
  • 제봉규, "두 주먹 가슴 폭에 불끈 모아"
  • 박준규, "얼굴 만큼 값진 몸매"
  • 정호택, "난 얼짱 몸짱 선수"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