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사의 전달한 적 있어"

조은국기자 ┗ 실패한 노동정책… 정부의 `自業自得`

김동연, "사의 전달한 적 있어"

[ 조은국 기자 ceg4204@ ] | 2018-11-06 13:28
최근 교체설이 나오고 있는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대통령에게) 사의를 전달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6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 출석, '사의를 표명한 적 있냐'는 자유한국당 이장우 의원의 질의에 "현재 고용상황의 책임을 회피하지 않겠다고 하면서 그런 의사를 전달했다"고 답했다.
앞서 김 장관은 지난 8월 사의설이 불거지자 '확대 해석'이라고 선을 그은 바 있다.



그는 '현재 국내 경제여건이 어떠냐'는 이 의원의 질의에는 "일부 거시지표에 있어 수출이나 소비, 이런 것들은 견조하다고 본다"면서 "그렇지만 투자와 고용 측면에서는 어려움이 있다. 국제 상황을 봤을 때 대외리스크 관리 하방 위험이 확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조은국기자 ceg4204@dt.co.kr


김동연, "사의 전달한 적 있어"

예결위에서 답변하는 김동연 경제부총리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6일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18.11.6

mtkht@yna.co.kr

(끝)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