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 文대통령이 직접 추천한 것

박미영기자 ┗ "공적부문·보조금 분야… 부정부패 척결 최우선 사립유치원 대책 마련"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 文대통령이 직접 추천한 것

[ 박미영 기자 mypark@ ] | 2018-11-07 14:56
TV 강연 보고… 위촉장 수여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 文대통령이 직접 추천한 것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오전 청와대에서 권구훈 신임 북방경제협력위원장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함께 환담장으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임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7일 "오늘 문 대통령이 권 신임 위원장에 위촉장을 전달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과 권 위원장은 개인적 인연은 없으나 TV 프로그램 '명견만리'에 나온 권 위원장의 강연을 본 문 대통령이 추천하고 인사수석실 검증을 거쳐 위촉됐다.



권 위원장은 이날 기자들과의 상견례에서 "문 대통령이 추진하는 한반도 평화를 토대로 한 새로운 경제지도와 새로운 공간·기회 확장이라는 비전 실현에 기여토록 북방위 본래 목표인 대통령 자문 기능을 더욱 충실히 수행하는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권 위원장은 골드만삭스 아시아 담당 선임 이코노미스트로 북방경제위원장과 겸직한다. 일각에서는 북방경제위가 남북경협과 직접 연관이 있는 만큼 겸직으로 인해 이해 상충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이에 대해 "당사자와 회사(골드만삭스)가 아직은 이해 상충 문제가 없다고 판단하고 있는 걸로 안다"면서 "지금은 문제가 되지 않지만 남북관계가 좋아져서 바빠지고 문제가 제기되면 그때는 (겸직에 대해) 생각을 하지 않겠나"고 했다.

박미영기자 mypark@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