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전 인덕션` 올해 대학창의발명 대통령상 수상

김광태기자 ┗ 무패 행진 벤투호, 아시안컵 겨냥 대표팀 `조기 소집` 나선다

`회전 인덕션` 올해 대학창의발명 대통령상 수상

[ 김광태 기자 ktkim@ ] | 2018-11-08 14:32
`회전 인덕션` 올해 대학창의발명 대통령상 수상

청주대 장은서 씨가 발명한 '회전하면서 사용하는 인덕션'.

회전하면서 사용할 수 있는 인덕션이 올해 최고의 대학생 발명 아이디어에 선정됐다.


8일 특허청에 따르면 전국 최대 대학생 발명대회인 대학창의발명대회에서 청주대 장은서씨가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특허청과 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공동주최하고 발명진흥회가 주관한 이 대회에는 전국 125개 대학에서 4959건의 발명 아이디어가 출품됐다.

장씨의 발명은 기존 인덕션 제품의 상판을 회전해 화구를 이동할 수 있도록 개선한 것으로, 다양한 사용자들이 안전한 위치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아이디어라는 평을 받았다.


국무총리상은 '시장 상인을 위한 모듈형 시장 카트'를 발명한 청주대 최우영 씨가 수상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은 충북대 김현민 씨, 금오공대(김상현, 이승호, 곽도렬)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은 청주대(김경수, 조성욱, 김진수)팀, 고려대·서울과학기술대(당현식, 황민서)팀, 특허청장상은 선문대(문승희, 소태철, 신다솔)팀, 청주대(김관후, 박재훈)팀이 수상하는 등 17개 대학 35팀이 우수발명상을 차지했다.

김광태기자 ktkim@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