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결연마을과 함께하는 ‘신한 따뜻한 장터’ 열어

황병서기자 ┗ NH농협IT 사랑봉사단, 김장나눔행사 실시

신한금융, 결연마을과 함께하는 ‘신한 따뜻한 장터’ 열어

[ 황병서 기자 bshwang@ ] | 2018-11-08 15:48
신한금융지주는 8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은행·카드·금융투자·생명 등 4개 그룹사의 '1사 1촌 결연마을'과 함께하는 '신한 따뜻한 장터'를 열었다고 밝혔다.


신한금융과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는 2009년부터 10년째 도시·농촌 상생발전과 소외계층 후원을 위해 이 행사를 공동 개최해왔다.
이번 행사에는 경북 문경시 오미자 마을, 강원 횡성군 삼배리 마을, 강원 홍천군 상군두리 마을, 천안시 북면 등 4개 마을 주민이 참여해 특산품을 판매했다.



신한금융은 소외계층을 위한 후원 물품으로 장터에서 판매된 지역 특산품 5000만원 어치를 기부했다. 서울푸드뱅크를 통해 저소득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이번 행사는 신한의 각 그룹사가 뜻을 모아 시너지를 높이는 '원 신한(One Shinhan)' 전략의 일환인 동시에, 지역사회와 손잡고 농가와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의미 있는 행사"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교류의 폭을 넓힐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신한금융, 결연마을과 함께하는 ‘신한 따뜻한 장터’ 열어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왼쪽)과 정연보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장이 8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신한 따뜻한 장터'에서 소외계층을 위한 후원물품 전달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금융지주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본뉴스


디지털타임스의 뉴스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