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 업계 최초 ‘동탑산업훈장’ 수상

김아름기자 ┗ 80년대 주점이 홍대·강남에…하이트진로, 팝업스토어 ‘두꺼비집’ 오픈

메뉴열기 검색열기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 업계 최초 ‘동탑산업훈장’ 수상

김아름 기자   armijjang@
입력 2018-12-07 10:24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롯데홈쇼핑 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된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300만불 수출의 탑' 수상과 더불어 이완신 대표가 수출 유공으로 동탑산업훈장을 업계 최초로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는 무역의 날 시상식은 매년 해외시장의 개척과 수출의 획기적인 증대에 기여한 업체를 선정해 수출의 탑을 수여하는 행사다. 또한 수출 증대에 기여한 업체 대표와 임직원에게 유공자 포상도 수여하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올해 수출액 429만불을 달성해 '3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하게 됐다. 실제로 올해 들어 롯데홈쇼핑을 통해 해외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 수와 성사된 수출 건수는 2016년 대비 3배 이상 증가했다.

이완신 대표는 판로개척이 어려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취임 1년 만에 수출액을 2배 이상 증가시킨 공로를 인정 받아 수출 유공으로는 업계 최초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기존에 대만, 베트남 등 해외 거점을 중심으로 수출을 지원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성장 잠재력이 우수한 국가로 수출국을 확대하고, 역대 최대 규모의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하는 등 중소기업이 해외에 진출할 수 있는 보다 좋은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는 평가다.



유홍석 롯데홈쇼핑 해외수출 담당자도 대만, 일본, 동남아시아 지역 등 해외 바이어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국내 중소기업 상품을 수출한 공로를 인정 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는 "판로 개척이 어려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에 이어 2년 만에 '3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함과 동시에 개인포상도 받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롯데홈쇼핑이 보유한 해외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수출 국가를 보다 확대하고, 품목도 다양화해 내년에는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