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5거래일 연속 상승…WTI 1.9%↑

뉴스부기자 ┗ 박효신 심경고백 “‘야생화’ 당시 前소속사 문제..사람 기피했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국제유가, 5거래일 연속 상승…WTI 1.9%↑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01-05 14:38

텍사스산 원유 47.96달러 장마감
브렌트유도 2.16% 오른 57.16달러
금 1285.80달러로 0.7% 하락


국제유가가 4일(현지시간) 5거래일 연속 올랐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1.9%(0.87달러) 오른 47.96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2시 47분 현재 배럴당 2.16%(1.21달러) 상승한 57.1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국제유가는 이날 미국과 중국이 오는 7~8일 중국에서 미·중 차관급 무역협상을 한다는 소식에 올랐다. 또 지난해 12월 미국 비농업 일자리의 견조한 증가세와 "경제가 어떻게 움직이는지를 지켜보면서 인내심을 가질 것(will be patient)"이라는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의 발언에 힘입어 뉴욕증시가 급등한 것도 유가 인상의 동력으로 작용했다.

국제 금값은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2월물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7% 떨어진 1,285.80달러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