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회장, 핸드볼 남북단일팀 격려

김광태기자 ┗ 靑 대변인 출신 박수현 실장 퇴직…"유엔 해비타트 활동에 전념"

메뉴열기 검색열기

최태원 회장, 핸드볼 남북단일팀 격려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19-01-10 16:36

세계선수권 참가 獨베를린 방문


최태원 대한핸드볼협회장이 9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남북 단일팀 선수단을 방문(사진)해 격려했다.


1박 2일 일정으로 독일을 찾은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선수단을 만나 "핸드볼협회를 맡으면서 항상 생각해온 것이 행복한 핸드볼"이라며 "첫째 다치지 말고, 핸드볼을 하는 사람들이 즐겁고 행복해야 하며, 보는 사람도 핸드볼을 통해 행복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격려했다.
남북 단일팀은 10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국 독일을 상대로 제26회 세계남자핸드볼선수권대회 개막전을 치른다.


최 회장은 10일 개막전을 관람하고 개막식에 참석하는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하산 무스타파 국제핸드볼연맹(IHF) 회장 등과도 만날 예정이다.

김광태기자 ktkim@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