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 3사 `LG Q9` 11일 출시...출고가 49만 9400원

김은지기자 ┗ SKT 5G오피스 체험한 장관들 “교육·의료에도 5G 확대하자”

메뉴열기 검색열기

이통 3사 `LG Q9` 11일 출시...출고가 49만 9400원

김은지 기자   kej@
입력 2019-01-11 18:06
LG전자 모델이 실속 가격에 프리미엄 성능을 담은 LG Q9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가 11일 중저가 스마트폰 'LG Q9'을 출시했다. 출고가는 49만9400원이다.


'LG Q9'은 프리미엄 스마트폰에 적용되는 6.1인치 QHD+ 풀비전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영화, 드라마 영상과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생생한 몰입감을 제공한다.
'LG Q9' 이용자는 음 왜곡률을 0.0002%까지 줄인 하이파이 쿼드댁을 내장해 원음에 가까운 생생한 사운드 즐길 수 있다. 'LG Q9'은 폰 전체가 울려 속이 빈 물체에 스마트폰을 올려두면 별도 스피커를 연결한 것처럼 풍부한 사운드 효과를 지원하는 붐박스 스피커도 장착했다.

또 'LG Q9'은 AI카메라 기능을 통해 사물을 카메라로 비추면 이를 스스로 인식해 자동으로 최적의 촬영 모드를 추천하는 기능도 지원한다.


물과 먼지로부터 보호하는 방수방진과 간편한 지문인식, 지갑없이 편리하게 결제하는 LG페이 적용 등 사용자 편의성도 높다. 색상은 실키 매트, 블랙, 블루, 레드 등 총 4가지다.

SK텔레콤 미디엄 요금제(월 5만원)를 이용하면 25만원의 공시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KT 데이터on 비디오 요금제(월 6만9000원)는 15만원, 데이터on톡 요금제(4만9000원)는 10만8000원의 공시지원금을 책정했다.

LG유플러스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59 요금제(5만9000원)를 이용하면 11만3000원을,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49 요금제(4만9000원)를 이용하면 10만8000원의 공시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김은지기자 ke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