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은행, 대출기한 연장 등 로봇 활용 사무자동화 시행

조은애기자 ┗ 대전·세종·충청 레미콘조합 입찰 짬짜미 적발…과징금 147억원

메뉴열기 검색열기

광주은행, 대출기한 연장 등 로봇 활용 사무자동화 시행

조은애 기자   eunae@
입력 2019-01-11 22:26

3개월간 수작업 업무 로봇으로 자동화 작업 추진
법원 사건 검색 등 11개 업무 우선 적용


광주은행은 지난 10일부터 11개 업무에 대해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를 도입했다. 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 지난 10일부터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PA, Robotic Process Automation)를 시행했다고 11일 밝혔다.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PA)는 단순 반복적인 업무를 자동화하여 업무 효율성과 정확도를 개선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국내에서는 제조업에서 공장 자동화를 시행하며 조기 도입 됐지만 사무자동화는 최근 들어 금융회사를 중심으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광주은행은 작년 10월부터 약 3개월에 거쳐 인지소프트(iAuto솔루션)와 공동 개발, 기존에 수작업으로 진행하던 규칙기반의 단순하고 정형화된 업무를 로봇 소프트웨어를 통해 자동화했다.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는 7개 부서 총 11개 업무에 우선 적용된다. 대출 기한연장 및 법원 사건 검색자료 스크래핑 등 자동화 효과가 높은 업무에 우선적으로 적용했으며, 앞으로 영업점에도 적용할 수 있도록 해당 업무를 추가로 발굴하여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광주은행 김인수 업무개선부장은 "RPA를 통한 업무 자동화로 보다 효율적인 업무 수행 환경이 구현되고, 업무처리의 정확도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점차적인 은행업무 자동화 확대로 고객편의와 질 높은 서비스 제공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조은애기자 euna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