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제역 0형` 확진… 주의단계 유지

황병서기자 ┗ 작년 소비자원 최다 상담 품목은 `라돈침대`…"전년보다 7배↑"

메뉴열기 검색열기

`구제역 0형` 확진… 주의단계 유지

황병서 기자   bshwang@
입력 2019-01-29 18:11

농장 반경 500m 이내 백신 접종


안성 구제역 젖소 살처분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은 경기도 안성시의 한 젖소 농가에서 29일 오전 방역 관계자들이 살처분 후 정리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농림축산식품부는 28일 경기도 안성의 한 젖소 농가에서 검출된 구제역 바이러스가 0형으로 최종 확진됐다고 29일 밝혔다.

김현수 농식품부 차관은 "이번에 발생한 0형 구제역은 국내에서 이미 백신을 접종 중인 유형(O+A형)"이라며 "위기경보단계는 구제역 긴급행동지침에 따라 전날 오후 9시에 발령한 '주의' 단계를 유지한다"고 설명했다.

농식품부는 인근 농가에 대해 정밀검사를 하고 전국의 축사 소독에 나서는 등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김 차관은 "설 연휴를 며칠 앞둔 현시점에서 구제역이 더는 발생하지 않도록 정부·축산농가·축산 관계자·지자체 공무원과 함께 빈틈없는 방역 체제를 유지하겠다"며 협조를 당부했다.


농식품부는 전날 이개호 장관 주재 긴급방역대책회의와 가축 방역심의회에서 해당 농장의 소 120마리를 긴급 살처분하기로 결정했다.

또 경기도 전역은 물론, 안성과 맞닿아 있는 충남, 충북, 대전, 세종 등을 대상으로 전날 오후 8시 30분부터 이날 오후 8시 30분까지 24시간 일시이동중지명령을 발동하고 일제 소독에 들어갔다. 발생 농장 반경 500m 이내 농가에 대해서는 전날 긴급 백신 접종을 마쳤다.

황병서기자 BShwang@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