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깨·설탕 수입가격 `껑충`

황병서기자 ┗ 인터넷교육 소비자 장기계약 피해 많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참깨·설탕 수입가격 `껑충`

황병서 기자   bshwang@
입력 2019-01-31 14:25
설 명절을 앞두고 일부 농·축·수산물 가격이 오름세다.


31일 관세청이 공개한 주요 농·축·수산물 65개 품목의 수입가격 동향에 따르면, 65개 품목 중 35개는 가격이 올랐고 28개는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배추·키위 등 2개 품목은 분석 기간 내 수입량이 없어 조사 대상에서 제외됐다.
농산물은 참깨(54.2%), 설탕(43.0%), 밤(냉동·29.0%) 등 16개 품목의 가격이 상승했고 마늘(냉동·-41.2%), 호두(탈각·-31.2%) 등 17개 품목이 하락했다. 축산물은 소갈비(냉동·15.4%), 닭다리(냉동·20.3%) 등 6개 품목 가격이 올랐고 닭날개(냉동·-4.7%), 삼겹살(냉동·-4.1%) 등 4개 품목은 내렸다.수산물은 임연수어(냉동·33.4%), 고등어(냉동·28.7%) 등 13개 품목 가격이 올랐다. 낙지(-34.4%), 꽁치(냉동·-23.3%) 등 7개 품목은 하락세였다.


이번 발표는 설 연휴 1∼3주 전인 지난해 1월 18일부터 2월 7일까지와 올해 1월 7일부터 27일까지의 가격을 비교한 것이다.

황병서기자 bshwang@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