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엔지니어상`에 이근백·이충훈씨 선정

뉴스부기자 ┗ 편운문학상에 이승하·박준 시인

메뉴열기 검색열기

`2월 엔지니어상`에 이근백·이충훈씨 선정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02-11 13:41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2월 수상자로 LG화학 이충훈 연구위원과 케이팩코리아 이근백 대표이사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대기업 부문 이충훈 연구위원은 독자적인 촉매기술과 고온용액 공정기술 개발 및 상용화로 고부가가치 탄성중합체(elastomer) 제품의 상업화를 이끌며 석유화학 산업 발전과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엘라스토머 제품은 자동차 내외장재, 신발·기능성 필름 등에 사용되는 고탄성의 친환경 기능 소재로, 이 연구위원은 해외 선진기술을 뛰어넘는 촉매 반응성이 우수한 용액 중합 기술을 개발, 자동차 및 에너지 등 전방산업에 필요한 핵심 소재의 국산화에 기여했다.


중소기업 부문 이근백 대표이사는 해외 선진기업과의 기술제휴로 국내 산업환경에 적합한 수처리 기술을 개발, 상용화하며 환경산업 성장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 대표이사는 폐수처리의 핵심기술인 미세기포 생성 기술을 단일장비 내에 적용, 후속 공정의 부하를 획기적으로 줄임으로써 유지비용을 절감하고, 사용되는 약품의 양을 줄여 환경 오염원을 저감시키는 데 크게 기여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