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신생아 모자뜨기 캠페인` 실시

황병서기자 ┗ 年수익 375억 `곤충富農`

메뉴열기 검색열기

신한생명, `신생아 모자뜨기 캠페인` 실시

황병서 기자   bshwang@
입력 2019-03-13 10:06
신한생명 직원들이 완성된 털모자를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신한생명 제공

신한생명은 '신생아 모자뜨기 캠페인'을 진행하고 직원들이 직접 만든 528개의 신생아 털모자를 국제아동구호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했다고 13일 전했다.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은 저개발국가의 신생아를 위해 후원자들이 직접 모자뜨기 키트를 구입해 후원하는 참여형 기부 캠페인이다.
국제아동구호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이 주관하고 있으며 신한생명은 이 캠페인에 7년째 참여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누적 참여인원이 2800여명에 달하며, 이번 캠페인에도 임직원 340여명이 참여했다.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된 털모자는 말리와 타지키스탄의 저체온증으로 고통 받는 신생아들을 살리기 위해 보내질 예정이다. 키트 수익금도 신생아와 산모를 위한 각종 보건사업에 쓰인다.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