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웃는 ‘열혈사제’ 김남길..고규필 쌍엄지 척!

임소연기자 ┗ 김윤아 5월 11일부터 솔로 단독 콘서트

메뉴열기 검색열기

드디어 웃는 ‘열혈사제’ 김남길..고규필 쌍엄지 척!

임소연 기자   acha@
입력 2019-03-14 15:36
사진=삼화네트웍스 제공

김남길의 환한 웃음이 포착됐다.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극본 박재범, 연출 이명우, 제작 삼화네트웍스)에서 환하게 웃는 김남길의 모습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편의점 알바생 오요한(고규필)과 김해일(김남길)이 서로를 마주보고 서 있다. 오요한을 보며 미소를 짓는 듯한 김해일, 그리고 신부님에게 '엄지 척'을 하는 오요한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극중 김해일은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고 화를 터뜨리는 다혈질 사제다. 이에 부정부패가 만연한 사회를 보는 김해일의 분노는 들끓을 수밖에 없다. 항상 분노할 일도, 분노해야 할 상황도 많았던 '열혈 사제' 김해일이 웃는 모습에 어떤 좋은 일이 생겼는지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 방송에서 김해일은 구담구 카르텔을 무너뜨리기 위해 힘을 모았다. 김해일의 듬직한 편이 된 인물 중 하나가 바로 오요한. 그는 구담구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청년으로, 배가 부르면 청력이 좋아지는 특이체질을 가진 범상치 않은 인물이다. 김해일은 이러한 오요한에게 "꼭 들어야 할 게 있다"며 특급 미션을 줬다.
김해일이 오요한에게 꼭 들어야 한다고 말한 것은 무엇일까. 오요한은 그것을 들었을까. 잘하고 있다는 듯 '엄지 척'을 주고 받는 김해일과 오요한의 모습이 이전보다 더 끈끈해진 관계를 보여줌과 동시에, 과연 이들의 작전이 성공할 것일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한편, 열혈사제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임소연기자 acha@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