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연말 한-말레이시아 FTA 타결 기대"

임재섭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文대통령 "연말 한-말레이시아 FTA 타결 기대"

임재섭 기자   yjs@
입력 2019-03-13 20:01
문재인 대통령은 13일 "한-말레이시아 양자 FTA(자유무역협정)를 추진하겠다"며 "올해 말,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협상 타결이 선언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푸트라자야 총리 관저에서 열린 마하티르 모하마드 총리와 정상회담 직후 공동언론발표에서 FTA와 관련해 "양국 간 교역·투자를 더욱 확대하기 위한 제도적인 틀을 마련하겠다"며 "타당성 공동연구부터 절차를 속도감 있게 진행하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말레이시아의) 동방정책과 (한국 정부의) 신남방정책을 조화롭게 접목하기로 했다"며 "양국 국민 간 교류를 더욱 활성화 하기로 했고, 국민 모두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협력 사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또 문 대통령은 "우리는 말레이시아의 할랄 산업 역량과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한국의 한류 콘텐츠를 접목해 세계 할랄시장에 함께 진출하기로 했다"며 "이를 위해 양국의 할랄인증기관 간 교차인증을 확대하고 공동연구 등 협력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한국은 내년 말레이시아에서 개최될 APEC정상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이번 정상회담이 양국의 우호 협력 관계를 보다 실질적이고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켜나가는 중대한 이정표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임재섭기자 yj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