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완다 대학살 `추모의 불`

윤선영기자 ┗ 정경두·추경 놓고 대치… 6월국회 물 건너가나

메뉴열기 검색열기

르완다 대학살 `추모의 불`

윤선영 기자   sunnyday72@
입력 2019-04-08 18:06

80만명 이상의 희생자를 낸 르완다 대학살 25주년을 맞아 7일(현지시간) 르완다 수도 키갈리에서 무사 파키 마하마트 아프리카연합(AU) 집행위원장(왼쪽부터), 폴 카가메 르완다 대통령부부, 장클로드 융커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 위원장이 추모의 불을 밝히고 있다.


AP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