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베트남 국영방송·푸타이그룹과 업무협약

김수연기자 ┗ 차바이오텍 `인간 다능성 줄기세포` 배양법 특허권 취득

메뉴열기 검색열기

중진공, 베트남 국영방송·푸타이그룹과 업무협약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19-04-15 16:19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15일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베트남 시장 진출을 확대하기 위해 베트남 국영방송 VTVcab, 현지 대형유통회사 푸타이그룹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중진공, 중소기업유통센터가 국내 우수제품을 발굴하면 VTVcab이 방송 네트워크·유명 인플루언서를 활용해 베트남 온라인 마케팅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푸타이그룹이 한국제품 전용 오프라인 판매망을 구축하는데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인플루언서는 소셜네트워크에서 수십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SNS 유명인'을 의미한다.
VTVcab은 베트남 종합유선방송 1위 사업자로, 600만 명의 유료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푸타이그룹은 베트남 소매유통분야 선두그룹으로 베트남 주요 20개 지역에 2500개 도매점과 1000개 슈퍼마켓을 운영 중이다.



업무협약 후 개최된 수출상담회에는 당초 120개 중소벤처기업 모집에 1500개사가 신청하면서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베트남 푸타이그룹 상품기획자와 베트남 상공회의소 소속 바이어 30명이 참석해 베트남 진출을 희망하는 중소벤처기업과 1:1 맞춤형 상담을 실시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베트남은 아세안 1위 교역대상국이며, 세계 3위 수출시장으로 최근 박항서 감독 등 한류열풍에 따라 한국 정품인증 제품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중진공 31개 지역조직을 활용해 우수 상품을 소싱하고, 베트남 국영방송, 푸타이그룹과 협력해 우리 중소벤처기업이 베트남에 더욱 많이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15일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열린 중소기업진흥공단과 베트남 VTVcab, 푸타이그룹과의 업무협약식에서 (왼쪽부터) 팜딘 도안 푸타이그룹 회장,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 황응옥 후언 VTVcab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소기업진흥공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