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1분기에 이어 2분기 실적도 `잿빛전망`"

김민주기자 ┗ 1분기 세계 펀드 순자산 2조달러 이상↑…韓 13위 유지

메뉴열기 검색열기

"CJ제일제당, 1분기에 이어 2분기 실적도 `잿빛전망`"

김민주 기자   stella2515@
입력 2019-05-14 08:54

하나금융투자


[디지털타임스 김민주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14일 CJ제일제당에 대해 영업환경 악화로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실적 부진을 지속할 것으로 평가하고 목표주가를 종전 44만원에서 37만원으로 내렸다.


심은주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CJ제일제당의 올해 1분기 연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5조178억원, 1791억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하회했다"며 "미국 대형 식품업체 쉬완스 인수 효과를 제외하면 영업이익은 16.8% 감소한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심 연구원은 "감익의 원인은 가공 고정비 증가와 원재료 부담 지속, 제분 시장 경쟁 심화, 사료 부문 적자 전환"이라며 "2분기에도 소재와 가공 부문의 마진 압박이 지속되면서 영업이익이 감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하반기부터 원재료 투입가가 안정화되고 가공식품 판가 인상 효과가 반영되면서 증익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김민주기자 stella2515@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