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 프로듀서, 칭다오 시장과 `한·중 문화교류` 협력 논의

성진희기자 ┗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목포대교 버스사고 비하인드 공개 "기대 UP!"

메뉴열기 검색열기

이수만 프로듀서, 칭다오 시장과 `한·중 문화교류` 협력 논의

성진희 기자   geenie623@
입력 2019-05-15 15:51
(사진 좌측부터) 멍판리 칭다오시 시장, 이수만 프로듀서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수만 프로듀서와 중국 칭다오시 멍판리 시장이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SMTOWN 코엑스 아티움에서 만났다.


이번 만남은 '글로벌 트렌드 시티 프로젝트'를 추진 중인 멍판리 시장을 위한 것으로, 두 사람은 SMTOWN 코엑스 아티움을 함께 둘러보며, 중국 칭다오시의 '글로벌 트렌드 시티 프로젝트'부터 한·중 문화교류 협력사업까지 다양한 주제로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었다.
특히, 이수만 프로듀서는 중국 칭다오시의 '글로벌 트렌드 시티 프로젝트'에 대해, 전세계 문화 트렌드를 리드하는 도시로 자리잡기 위해 필요한 미래 환경 구축과 함께 음악을 활용한 공연, 전시, 행사 등 각종 문화 콘텐츠가 펼쳐지는 '뮤직X퓨처 시티'가 될 수 있는 문화 트렌드 브랜딩 전략을 새롭게 제시, 멍판리 시장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또한 멍판리 시장은 SM의 아카이브를 집대성한 'SMTOWN MUSEUM', 다채로운 포맷의 콘텐츠 운영이 가능한 멀티 포맷 극장 'SMTOWN THEATRE' 등 SM의 독자적인 문화기술이 집약된 SMTOWN 코엑스 아티움에 큰 관심을 보였으며, 대중문화를 넘어 도시 브랜딩까지 프로듀싱할 이수만 프로듀서에 대해 높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번 만남으로 SM엔터테인먼트 그룹과 중국의 칭다오시는 창조적인 도시 기획, 미래도시 브랜딩을 위해 긴밀한 협력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진희기자 geenie623@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