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에 오신환…과반 당선

임재섭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에 오신환…과반 당선

임재섭 기자   yjs@
입력 2019-05-15 13:34
바른미래당의 신임 원내대표에 오신환 의원이 선출됐다. 오 신임 원내대표는 15일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과반을 득표, 김성식 의원을 누르고 당선됐다.


오 신임 원내대표는 당선 직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끌려다니는 야당 말고 힘 있는 야당이 돼 국회를 주도해서 이끌어 갈 수 있는 바른미래당의 역할을 만들겠다"며 " 국회가 정상화 되면 최우선 민생 경제 법안을 하루 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 원내대표는 바른미래당의 향후 진로에 대해서는 "변화의 첫 걸음은 현 지도부의 체제전환이라고 생각한다"며 "오늘 결정을 손학규 대표도 매우 무겁게 받아들일 것"이라고 했다.


이어 "우리가 자강할 수 있는 최선 길은 변화와 혁신, 그리고 창당정신뿐이라는 생각으로 방향에 맞게 원내대표의 역할 수행할 것"이라며 " 며칠간 1분 1초를 쉬지 않고 의원들을 뵙고 바른미래당의 미래를 어떻게 할지 사무처 당직자 등 당내 구성원들의 지혜를 모으겠다"고 했다.

그는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관련 법안에 대해서는 "비법조인임에도 불구하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간사로 검경소위원장을 하면서 검찰 개혁만큼은 반드시 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의정활동을 해왔다"며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나 문무일 검찰총장 같은 분들이 다양한 의견을 내는데 무책임한 발언들이라고 생각한다. 국회에서 매듭 짓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임재섭기자 yj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