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다일 "김신영과 닮았다는 말, 9년 전부터 들어…신용재·김범수도 있다"

뉴스부기자 ┗ 이정재 공식입장 “‘다만 악’ 검토 중”…황정민과 재회할까

메뉴열기 검색열기

양다일 "김신영과 닮았다는 말, 9년 전부터 들어…신용재·김범수도 있다"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05-16 16:27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캡처

'컬투쇼' 가수 양다일이 "김신영과 닮았다는 말을 2010년부터 들었왔다"고 밝혔다.


16일 방송된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EXID와 양다일이 출연한 가운데, 양다일이 자신은 다수의 연예인과 닮은 얼굴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김태균이 "양다일은 옆에서 보니까 신용재를 닮았다. 신용재 말고도 누구 닮았다는 소리 들어봤냐"고 묻자, "김신영 닮았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 2010년부터 들었는데 한 번도 만나뵌 적은 없다"며 "이외에도 김범수, 신용재를 닮았단 이야기를 들어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양다일은 지난달 신곡 '이 밤'을 발표하고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