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은 물러가라”… 광주 도착 황교안, 시민단체와 거센 충돌

뉴스부기자 ┗ [포토]레이싱모델 소이, 숨막히는 뒤태

메뉴열기 검색열기

“황교안은 물러가라”… 광주 도착 황교안, 시민단체와 거센 충돌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05-18 10:13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하기 위해 광주광역시를 찾았으나 일부 시민들의 거센 반발에 부딪혔다.


이날 오전 9시 30분 대형버스를 타고 국립 5·18 민주묘지 민주의 문 앞에 도착한 황 대표는 곧바로 일부 시민들과 시위대의 격렬한 항의와 마주했다.
경찰 등 경호 인력은 인간 띠를 만들어 황 대표를 보호하려 했으나, 5·18 망언 의원들에 대한 징계없는 기념식 참석을 반대해온 5·18 추모단체 회원 등 수백명의 시민들이 황 대표를 향해 달려들면서 현장에선 격렬한 몸싸움이 벌어졌다.



황 대표는 민주의 문 앞에서 인파에 둘러싸여 갇히기도 했다. 밀고 당기기 끝에 넘어지는 사람들이 나왔고, 황 대표를 향해 물건을 던지거나 물을 뿌리는 장면도 목격됐다.
일부 시민들은 황 대표를 향해 "어디를 오느냐", "황교안은 물러가라"고 외치기도 했다.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8일 오전 제39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이 열린 광주 국립5·18민주묘지에서 행사장으로 입장 하던 중 시민단체의 항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