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내년 5·18 40주년 기념무대 서나

김광태기자 ┗ 비건, 20~22일 방한…"北FFVD 조율 강화"

메뉴열기 검색열기

BTS, 내년 5·18 40주년 기념무대 서나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19-05-20 15:00

기념재단, 밥 딜런 등 초청 추진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인 내년 5·18 기념행사에 세계적인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사진)을 초청하는 계획이 추진되고 있다.
20일 5·18기념재단에 따르면 내년 열리는 항쟁 40주년 기념행사를 준비하는 회의에서 방탄소년단과 미국가수 밥 딜런(노벨 문학상 수상자)을 초청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재단과 5월 단체는 5·18의 세계화를 도약하는 기회로 삼고자 내년 행사를 성대하게 치르는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세계 지성계의 거장으로 꼽히는 노암 촘스키 등 석학을 초청해 학술대회를 열자는 의견도 제기됐다.



조진태 5·18재단 상임이사는 "40주년이라는 의미를 담아 세계적인 5·18 기념행사를 만들어보자는 취지로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는 단계"라며 "어떻게 준비하고 노력하느냐에 성사 여부가 달렸다고 본다"고 말했다.
BTS는 지난달 28일 열린 광주세계수영대회 성공 개최 기원 슈퍼콘서트 무대에 올라 1만명의 해외 K팝팬을 광주로 끌어모았다.

광주 출신 멤버 제이홉이 작사에 참여한 곡 '마 시티'에는 5·18이 언급돼 1980년 광주항쟁을 공부하는 외국인 팬이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1억뷰 뮤직비디오를 20편이나 보유하게됐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19일 지난해 5월 공개된 방탄소년단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 인트로곡 '싱귤래러티'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6시50분께 유튜브 조회수 1억 건을 넘겼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세렌디피티'(Serendipity)에 이어 '싱귤래러티'까지 두 편 컴백 트레일러 영상이 1억뷰를 돌파하는 동시에 20편 1억뷰 뮤직비디오를 보유하면서 한국 가수 최다 기록을 또 다시 자체 경신했다.

또한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북미서 프로듀서를 모집하는 '넥스트 뉴 크리에이터 노스 아메리카'(NEXT NEW CREATOR NORTH AMERICA)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