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는 족족 할인 … 진화하는 `보험상품`

성승제기자 ┗ 국가통계위, 경기정점 논의…재정정책 확대 분수령

메뉴열기 검색열기

걷는 족족 할인 … 진화하는 `보험상품`

성승제 기자   bank@
입력 2019-05-21 18:01
출처=금융감독원



"생체 나이에 따라 설정된 운동량 목표치를 달성하면 통신요금을 깎아준다. 또 커피 쿠폰이나 온라인 상품권도 준다."
마트 할인 행사가 아니다. AIA생명이 내놓은 보험상품 내용이다.

21일 금융감독원이 내놓은 보험회사 인슈어테크 활용현황에 따르면 보험에 핀테크 기술을 융합한 인슈어테크(InsurTech) 서비스가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인슈어테크란 보험 상품개발, 계약체결, 고객관리 등 보험업무 각 분야에 핀테크 기술을 융합해 효율적이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흥국생명은 하루 평균걸음 7000보 이상이면 보험료 7%, 1만보 이상이면 10%를 6개월마다 환급해준다.
운전습관 연계 보험도 있다. 현대해상은 장치가 설치된 차량에 대해 보험료 7%, 안전운전 요건 충족시 5%를 할인해준다. 삼성화재, KB손해보험, DB손해보험 등은 이 서비스를 통해 5~10%의 보험료를 할인해주고 있다.

빅데이터는 고객상담자료, 온라인 활동기록, 의료, 신용등급 등 데이터를 신속 수집·분석해 사고발생위험, 계약유지율, 보험사기가능성 등을 예측하고 이를 보험 상품개발, 마케팅, 위험관리에 활용한다.

비슷한 연령·직업·소득 그룹에서 가장 많이 가입한 계약을 미가입 고객에게 추천하고 신규 계약의 사고발생 위험을 예측해 위험이 낮으면 자동으로 보험계약을 인수한다. '이상 징후'를 보이는 개인, 모집인, 병원, 정비업체 등을 추려 보험사기를 예방하는 데도 빅데이터 분석이 쓰인다. 교보생명은 실손보험금 지급신청시 보험사와 의료기관에서 각각 본인인증을 거치지 않고 한번에 사용자 인증을 진행할 수 있는 서비스를 임직원 대상으로 시범 운영 중이며 오렌지라이프는 블록체인 플랫폼을 구축, 모바일 보험증권 등의 진위여부 검증에 시범 적용하고 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