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제약, 대한두통학회와 MOU 체결..."두통질환 인식 개선"

김수연기자 ┗ 경기 파주서 올해 첫 말라리아 감염 얼룩날개모기 확인...

메뉴열기 검색열기

유유제약, 대한두통학회와 MOU 체결..."두통질환 인식 개선"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19-05-22 16:19
유유제약은 대한두통학회와 두통 질환 인식을 제고하는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한 전략적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유유제약과 대한두통학회는 두통 질환 관련 양질의 콘텐츠 제작에 대해 상호 협력한다.
유유제약은 제작된 콘텐츠를 SNS플랫폼을 통해 보건의료 전문가들에게 전달하며, 대한두통학회는 콘텐츠 자문·감수를 맡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두통 환자수는 2014년 약 76만명에서 지난해 약92만명으로 5년새 약 21% 증가했다.


특히 편두통의 경우 대한두통학회에 따르면 국내 편두통 유병률은 6.1%로 보고됐고, 성인 편두통 환자는 최소 260만명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실제 편두통 치료를 위해 병원을 찾는 환자는 53만5000여명에 불과해 약 20%만 전문치료를 받고 있는 실정이다.

유원상 유유제약 대표는 "이번 MOU는 보건의료 전문가를 대상으로 두통 질환 관련 심층적인 정보와 환자 교육를 위한 지적자원을 SNS 플랫폼을 통해 제공함으로써 진료 현장에서 두통 환자의 조속한 치료에 도움을 드리기 위해 진행됐다"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김병건 대한두통학회 회장(왼쪽)과 유원상 유유제약 대표이사가 두통질환 인식 개선 및 올바른 정보전달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유제약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