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이게 바로 "올 블랙의 정석" [화보]

임소연기자 ┗ 동방신기, 日 오리콘 주간앨범 차트 8회 정상…"해외가수 최초"

메뉴열기 검색열기

한혜진, 이게 바로 "올 블랙의 정석" [화보]

임소연 기자   acha@
입력 2019-06-20 14:16
사진='하퍼스 바자' 7월호

모델 한혜진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올 블랙의 과감한 화보를 선보였다.


한혜진이 20일 잡지 '하파스 바자'를 통해 흑백의 강렬한 대비와 아름다운 보디라인을 강조한 파격적인 화보를 선보였다.
한혜진은 전신 분장과 장시간 촬영이라는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현장분위기를 주도하며 데뷔 20년차 프로 모델의 위엄을 드러냈다고 전해졌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한혜진은 완벽한 보디 컨디션을 위해 두 달 전부터 관리에 나섰다고 밝혔다. 그녀는 "오직 이 촬영을 위해서 두 달 전부터 몸 만들기를 시작했다. 다른 때보다 좀 더 집중해서 몸을 다듬은 것 같다. 콘셉트를 들을 때부터 재밌겠다 싶었는데 역시 재미있었다. 일단 이 촬영을 위해 준비한 것들이 잘 보이니까 좋고, 사진도 잘 나와 주니 더 좋고. 이런 작업은 내가 하고 싶다고 할 수 있는 게 아니다. 이렇게 좋은 팀이 꾸려져야 모델로서 작업을 수행할 수가 있다. 그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혜진은 "'내가 이 직업을 통해 근본적으로 사람들한테 무슨 도움을 줄 수 있지?'를 항상 생각한다. 아주 어렸을 때부터 그 생각을 한 것 같다. 그렇다면 나는 사회운동가랑 비슷해지려나? 그게 아니라면 어떤 방식으로 내가 세상에 도움을 줄 수 있지? 늘 고민인 것 같다"며 앞으로의 목표에 대한 속내를 털어놓기도 했다.

한혜진의 화보와 자세한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7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임소연기자 acha@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