퀄컴-KT-이씨스, 5G망 기반 C-V2X 차량용 통신 시연

김은지기자 ┗ SK텔레콤-서강대, 5G 시대 AI 인재 육성 업무협약

메뉴열기 검색열기

퀄컴-KT-이씨스, 5G망 기반 C-V2X 차량용 통신 시연

김은지 기자   kej@
입력 2019-06-20 16:35
C-V2X와 5G NR 상용 네트워크를 이용한 V2V (Vehicle to Vehicle) 와 V2N2V (Vehicle to Network to Vehicle) 결합 서비스 시연 장면. 퀄컴 제공

퀄컴은 KT, 이씨스와 함께 셀룰러 기반 차량-사물 간 양방향통신(C-V2X)과 5G NR(New Radio) 상용 네트워크를 이용한 V2V (Vehicle to Vehicle)와 V2N2V (Vehicle to Network to Vehicle) 결합 서비스 시연에 성공했다고 20일 밝혔다.


인천 송도에서 이뤄진 이번 시연은 C-V2X 및 5G NR 상용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버스와 일반 차량에 탑재된 5G NR 단말기 및 C-V2X 테스트 단말기를 통해 주행 영상, 정차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차량간 공유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V2V 는 C-V2X 직접 통신을 통한 안전 경고메시지 공유를 시연한 반면, V2N2V는 5G NR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주변 영상을 경고 메시지와 동시에 전송해 보다 효과적으로 운전자에게 위험을 경고한다.
이는 차량 충돌 경고 뿐만 아니라 어린이 통학버스에 적용돼 승하차시 발생할 수 있는 교통사고를 효과적으로 예방하고 스쿨존 교통안전을 위해 추후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범 이씨스 대표는 "다양한 V2X 통신방식들을 활용하되 우리나라 실정에 맞는 혁신적인 차량용 통신기술과 서비스 개발이 된다면 새로운 산업 창출과 고용 확대로 이어질 수 있다"며 "이를 위해 퀄컴과 KT 등 생태계 전반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공공의 이익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형 퀄컴코리아 사장은 "퀄컴은 국내 선도 기업들과 함께 혁신적인 교통 및 전장 솔루션 개발에 이어 C-V2X 및 5G NR을 기반으로V2V와 V2N2V 의 결합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시연했다"며 "이를 계기로 국내 C-V2X 기술 발전과 생태계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활발한 협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KT 이선우 인프라연구소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5G 및 V2X 시장을 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김은지기자 ke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