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시위로 5명 체포…`은행 자금인출` 항의계획도

김광태기자 ┗ 英 총선 보수당 압승…내년 1월 브렉시트 단행할 듯

메뉴열기 검색열기

홍콩 시위로 5명 체포…`은행 자금인출` 항의계획도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19-07-08 21:37

일부 시위대 도로 점거…경찰, 강제 해산


지난 1일 밤에 있었던 홍콩 입법회 점거 후 일주일만인 7일 '범죄인 인도법'(송환법) 반대 주말 집회가 열린 가운데 일부 참가자들이 본 집회가 끝난 뒤 심야에 도로를 점거하고 시위를 벌이다 경찰과 충돌했다. 시위대와 경찰 간의 이번 충돌은 2일 새벽까지 이어진 입법회 점거 사건 이후 처음이다.


8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7일 밤 수천 명의 송환법 반대 시위대가 쇼핑가인 몽콕 일대 도로를 점거하고 시위를 벌였다.
경찰은 이를 신고되지 않은 불법 집회로 규정하고 헬멧과 방패 등으로 무장한 채 해산에 나서면서 양측 간에 충돌이 빚어졌다.

경찰은 7일 자정 무렵 시위대를 대부분 해산시켰지만, 시위대는 소규모로 나뉘어 8일 새벽까지 산발적인 거리 시위를 이어갔다.

SCMP에 따르면 홍콩 경찰은 8일 오전 3시께(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몽콕 일대 시위 과정에서 경찰을 공격하거나 공무집행을 방해한 혐의로 5명을 검거했다고 밝혔다.



이와 별개로 본집회 때 검문 과정에서 신분을 증명하지 못한 1명도 붙잡아 구류에 처한 것으로 전해졌다.
홍콩 정부는 8일 새벽 낸 성명에서 일부 시위대가 몽콕 거리를 점거해 교통과 상업 활동에 영향을 주고 대중에게 불편함을 끼쳤다면서 홍콩 시민들은 법을 존중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다만 전날 카오룽(九龍) 반도에서 열린 대규모 본 집회는 대체로 평화적으로 진행됐다.

본 집회에는 주최 측 추산 23만 명 이상, 경찰 추산 5만6000명이 참여했다.

한편 AFP 통신 등은 친중국 성향인 중국은행에서 단체로 자금을 인출해 유동성에 부담이 가도록 하는 새로운 항의 방식을 제안하는 목소리도 시위대 가운데서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