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리나 "과거 사업실패, 아직 고통받고 있다"

뉴스부기자 ┗ [포토]레이싱모델 오아희, 숨막히는 뒤태

메뉴열기 검색열기

채리나 "과거 사업실패, 아직 고통받고 있다"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07-10 09:59
화장품 사업에 재도전하고 있는 채리나(사진=MBC '사람이 좋다' 캡처)

룰라 출신 채리나가 과거 사업 실패로 여전히 고통 받고 있는 현실을 토로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채리나는 "의류사업을 제외하고는 많이 잘 안 됐다. 아직도 고통받고 있다. 너무 스트레스 받아서 얘기하고 싶지 않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어 "남한테 싫은 소리 듣고 싶지 않고 여러 사람한테 손해를 끼치고 싶지 않은 성향이 있어서 힘든 일도 많았고 가족한테 피해줬던 일들도 있었다"며 미안해했다.


최근 화장품 사업에 도전한 채리나는 "그전에 사업 실패도 많이 해봤고 해서 이번만큼은 올바른 길로, 성공적인 길로 가고 싶은 욕심에 더 꼼꼼하게 하고 있다"고 다짐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