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과기인상에 신관우 교수

뉴스부기자 ┗ 김정민 부동산명의, 모두 아내 명의로 돌린 이유는?

메뉴열기 검색열기

7월 과기인상에 신관우 교수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07-10 15:13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7월 수상자로 신관우 서강대 화학과 교수(사진)를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신 교수는 광합성을 하는 인공세포를 개발했다. 또 이 세포가 빛을 받아 에너지를 만들며 최장 30일간 기능을 유지할 수 있다는 것도 증명했다. 관련 연구 성과는 작년 5월 국제학술지 '네이처 바이오테크놀로지'(Nature Biotechnology)에 실렸다.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은 과학기술자의 사기를 높이기 위해 1997년 마련됐다. 수상자는 장관상과 상금 1000만원을 받는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