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해외 바이어에 中企제품 홍보 `온라인 전시관`

이준기기자 ┗ 변리사들도 ‘소재부품’ 국산화 ‘동참’…‘원천특허대책위’ 발족

메뉴열기 검색열기

중기부, 해외 바이어에 中企제품 홍보 `온라인 전시관`

이준기 기자   bongchu@
입력 2019-07-21 18:10



중소벤처기업부는 해외 바이어에게 중소기업 제품을 상시 홍보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관'을 구축했다고 21일 밝혔다.
온라인 전시관은 한국무역협회 트레이드코리아와 코트라의 바이코리아에 볼 수 있으며, 각 플랫폼별 200개씩 총 400개의 제품을 볼 수 있다. 주요 제품은 해외 수요가 많은 패션, 뷰티, 헬스, 유아 등 소비재 중심으로 구성됐다.

영상 콘텐츠는 제품 기능을 중심으로 한 '3D 영상'과 활용 중심의 '스토리텔링 쇼컷 동영상' 등으로 제작됐다. 전시 제품 정보는 무역협회와 코트라가 보유하고 있는 바이어 DB를 활용해 맞춤형으로 제공하며, SNS를 통해 전 세계 바이어에게 홍보된다. 특히 코트라는 온라인 전시관의 영상 콘텐츠를 활용해 해외 전시회에 온라인 전용관을 구축하고, 원격 상담 시스템을 통해 해외 바이어와 중소기업 수출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국무역협회는 미국(8월)과 태국(9월)에서 열리는 'K-CON 행사'에 온라인 전용관을 구축하고, 글로벌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인디고고' 진출도 지원할 예정이다.


중기부는 하반기 중진공이 운영하는 '고비즈코리아'에 온라인 전시관을 마련해 100여 개 중소기업 제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박상용 중기부 해외진출지원담당관 과장은 "전시품목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영상 콘텐츠의 질을 더욱 개선해 온라인 전시관을 수출 중소기업을 위한 새로운 홍보 수단으로 정착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