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사, 상반기 순이익 또다시 사상 최대치…"IB가 힘"

김민주기자 ┗ 삼성전자, 또 52주 신고가 … 5만원 돌파 눈앞

메뉴열기 검색열기

증권사, 상반기 순이익 또다시 사상 최대치…"IB가 힘"

김민주 기자   stella2515@
입력 2019-09-10 08:50
[디지털타임스 김민주 기자] 올해 투자은행(IB) 부문에 힘입어 증권사의 상반기 순이익이 다시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다.


금융감독원은 올해 상반기 증권사 56곳의 순이익이 2조8499억원으로 작년 동기(2조6965억원)보다 5.7%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0일 밝혔다.
종전 반기 기준 사상 최대치였던 작년 상반기 기록을 넘어선 것이다. 이는 1분기 순이익이 1조4567억원으로 분기 기준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데다 2분기 순이익도 1조3842억원으로 작년 동기(1조2467억원)보다 11.0% 늘어난 데 따른 것이다.

그러나 올해 2분기 순이익을 1분기와 비교하면 5.6% 줄었다. 세부적으로 보면 2분기 수수료수익은 2조4775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10.5% 증가했다.


수수료 수익 중 수탁 수수료는 2분기 8947억원으로 1분기(8913억원)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한 반면 IB 부문 수수료는 8942억원으로 17.1% 증가했다.

이에 따라 수수료 수익 중 IB 부문의 비중이 36.1%로 작년 2분기(28.2%)보다 크게 상승해 사상 처음으로 수탁 수수료 부문 비중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수탁 수수료 비중은 같은 기간 48.2%에서 36.1%로 급감했다.김민주기자 stella2515@dt.co.kr

여의도증권가[디지털타임스 자료사진]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