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거부, 짱유 등장에 “방송에서 이미 다 들었다” 문전박대

뉴스부기자 ┗ 김계식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사무총장

메뉴열기 검색열기

이수근 거부, 짱유 등장에 “방송에서 이미 다 들었다” 문전박대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10-15 10:17
이수근 거부(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수근이 래퍼 짱유의 등장에 고민 상담을 거부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짱유가 출연해 자신의 사연을 털어놨다.
이날 서장훈은 짱유의 등장에 "힙합에 취약한데 짱유가 나온 프로그램을 봤다"고 말했다. 이수근은 "아들과 함께 봤는데 짱유가 탈락하던 날 아들이 '짱유가 떨어지는 건 말이 안 된다'고 하더라"며 응원의 목소리를 보냈다.

이후 서장훈과 이수근은 "짱유의 사연은 이미 방송에서 다 들었다. 그냥 가도 된다"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한편, 짱유는 "엄마와 어렸을 때 헤어진 기억 때문인지 이별이 무섭다. 엄마와는 5~6살 때 헤어졌고 마지막으로 본 건 초등학교 1학년 때다. 이후로는 친척들 집을 옮겨가며 생활했다"고 털어놨다.

짱유는 Mnet '쇼미더머니8'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래퍼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