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태평양 젊은 물리학자상 수상

뉴스부기자 ┗ 김계식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사무총장

메뉴열기 검색열기

아시아·태평양 젊은 물리학자상 수상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11-05 18:17
이고르 아로노비치 호주 시드니공대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아태이론물리센터는 올해 아시아·태평양 젊은 물리학자상 수상자로 호주 시드니공과대의 이고르 아로노비치 교수(사진), 슝준 리우 중국 북경대 교수, 송 허 중국과학원 교수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 상은 뛰어난 연구성과를 낸 아태 지역 젊은 물리학자에게 준다. 아로노비치 교수는 양자기술을 적용한 반도체 연구에서 성과를 냈고, 리우 교수와 허 교수는 각각 초저온 원자 연구와 양자장이론 이해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