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 하차 “뮤지컬 ‘위윌락유’ 출연, 감사했지만 목 상태 이상으로 하차”

뉴스부기자 ┗ 김계식 국외소재문화재재단 사무총장

메뉴열기 검색열기

김태우 하차 “뮤지컬 ‘위윌락유’ 출연, 감사했지만 목 상태 이상으로 하차”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11-07 14:43
김태우 하차 (사진=연합뉴스)

가수 김태우가 뮤지컬 '위윌락유(We Will Rock You)'에서 하차했다.


6일 소속사 P&B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김태우의 뮤지컬 '위윌락유' 출연 관련하여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운을 뗀 뒤 "김태우는 뮤지컬 '위윌락유' 캐스팅 당시 퀸의 열렬한 팬으로서 작품에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한 마음으로 공연 연습 일을 기다리고 있었으나 주기적으로 진행되는 건강검진을 통해 목 상태가 공연 연습과 장기 공연까지 이어지기엔 무리라는 진단을 받게 됐다. 아쉽지만 이번 공연에 참여하기 어려운 상태를 뮤지컬 제작사 측에 전달 드렸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까지 공연제작사에서 목 상태가 나아질 수 있도록 시간적 여유를 배려했고 김태우 역시 참여하고 싶은 마음에 노력했지만 장기 공연이 가능한 정도로 목 상태가 호전되지 않아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이 최우선이라 판단해 작품 참여를 하지 않는 것으로 결론 내렸다. 앞으로 당사는 아티스트 건강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사과를 표했다.



소속사 측은 추후 기회가 될 시 '위윌락유'를 통해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을 약속함과 동시에 제작사 측에 사과와 감사를 전하며 입장을 마무리했다.
한편 김태우는 최근 새로운 소속사와 전속 계약을 맺고 음악 작업에 열중하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