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영 고백 "임신 중 최대 몸무게 68kg 경신"

뉴스부기자 ┗ 北, ICBM `2단엔진` 연소시험 가능성… 또 `중대시험`…

메뉴열기 검색열기

한채영 고백 "임신 중 최대 몸무게 68kg 경신"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19-12-02 10:21
한채영 고백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미우새' 배우 한채영이 임신 중 인생 최대 몸무게를 경신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한채영이 출연, 홍진영·홍선영 자매와 함께 김장에 나섰다.
이날 홍진영 홍선영 자매는 김장을 준비했고, 한채영은 김치 비법을 배우기 위해 자매의 집을 찾았다.

김장을 하던 중 홍진영은 한채영에게 "언니 살쪄본 적 있어?"라며 "살쪘을 때 최대 몸무게가 얼마였냐"고 물었다.


이에 한채영은 "임신했을 때 68㎏, 안 했을 때 최대 몸무게는 56㎏"이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홍선영이 "내 꿈의 몸무게다"고 말하자, 홍진영은 "언니 별명이 108요괴였다"고 덧붙여 홍선영과 투닥거리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