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윤모 장관, 中산둥성 당서기 면담…투자·서비스 협력 강화키로

은진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성윤모 장관, 中산둥성 당서기 면담…투자·서비스 협력 강화키로

은진 기자   jineun@
입력 2019-12-02 10:48
우리나라와 중국 산둥(山東)성이 산둥 자유무역시범구를 활용한 투자와 서비스 부문에서의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일 서울 용산구그랜드하얏트서울에서 중국 산둥성 류자이(劉家義) 당서기를 만나 한국과 산둥성 간 경제협력 수준을 제고하기 위한 '한-산둥 경제·통상 협력 심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측은 협약에 따라 경제·통상 협력교류회 정례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또 의료·보건 및 문화 콘텐츠, 전자상거래 금융 등 서비스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고 제3국 공동시장 진출, 한·중 산업협력단지 및 인천-웨이하이(威海) 지방경제협력시범구 활성화 등을 함께 추진할 방침이다.



성 장관은 "산둥성은 역사적으로 한국과 교류가 활발했던 지역으로 현재도 중국 31개 성·시 중 한국 기업이 가장 많이 진출해 한중 경제협력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며 "산둥성에 진출을 준비 중이거나 이미 진출한 한국 기업이 경영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투자환경 조성을 위해 산둥성 정부가 적극적으로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류 서기는 "산둥성이 지난 8월 자유무역시범구로 추가 지정돼 산둥성에 진출하는 기업들에 과감한 혜택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한국 기업들이 투자를 확대해 산둥성에서 보다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가지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은진기자 jineun@dt.co.kr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일 중국 산둥성 류자이 당서기와 면담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