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일본이 싫어하는 국가 3위"

뉴스부기자 ┗ 태풍 `장미` 북상 대비 점검회의

메뉴열기 검색열기

"한국, 일본이 싫어하는 국가 3위"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20-01-11 09:30
한국을 싫어하는 일본 유권자의 비율이 상승한 것으로 11일 파악됐다.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닛케이)이 작년 가을 실시한 우편 설문조사(일부 문항 복수응답)에서 국가·지역에 대한 호감도를 확인한 결과 한국에 대해 응답자 66%가 '싫다'고 반응했다.
한국은 싫은 국가·지역 3위였다.

전년에 실시한 조사에서는 한국이 싫다는 응답은 61%(3위)였다. 순위는 변동이 없었지만, 한국에 혐오감을 느끼는 이들의 비율이 상승했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들이 가장 싫어하는 나라는 북한(82%)이었고 2위는 중국(71%), 4위는 러시아(53%)였다.

반면 미국, 프랑스, 영국은 각각 응답자 69%의 선택을 받아 가장 좋아하는 나라로 꼽혔다.

헌법 개정에 찬성한다는 의견은 53%, 반대한다는 의견은 42%였다.

헌법에 자위대의 존재를 명기하는 구상에 대해서는 65%가 찬성하고 30%가 반대했다.


다음 국회의원 선거에서 표를 주고 싶은 정당 1위는 현재의 집권당인 자민당(45%)이 꼽혔고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이 18%로 뒤를 이었다.

아베 내각을 지지하는 응답자는 39%, 지지하지 않는 응답자는 27%였다.

응답자들이 가장 신뢰하는 일본의 조직·단체로는 자위대(60%)가 꼽혔다.

가장 신뢰할 수 없는 조직·단체는 국회의원(46%)과 매스컴(46%)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작년 10∼11월 일본 전국의 18세 이상 남녀를 상대로 실시했으며 응답률은 55.9%였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일본 수도 도쿄 도심의 인파. <연합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