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수익금기부, ‘유플래쉬’ 수익 2억원 밀알복지재단에 기부

뉴스부기자 ┗ `여객기 참사` 보잉 737맥스서 추가 소프트웨어 결함 발견

메뉴열기 검색열기

유재석 수익금기부, ‘유플래쉬’ 수익 2억원 밀알복지재단에 기부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20-01-13 13:40
유재석 수익금기부(사진=밀알복지재단)

방송인 유재석과 '놀면 뭐하니?' 제작진이 '유플래쉬' 공식 음원 수익금 2억원을 밀알복지재단에 기부했다.


지난해 12월 26일 서울 수서동 밀알복지재단 법인사무처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는 방송인 유재석, MBC 사회공헌실 강영은 국장,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날 전달된 기부금은 지난 10월 '놀면 뭐하니?'가 '유플래쉬' 프로젝트로 발매한 공식 음원을 통해 마련됐다.

'유플래쉬'는 유재석의 드러머 도전기를 담은 특집으로 폴킴, 헤이즈, 자이언티, 크러쉬 등 국내 대표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놀면 뭐해?', '눈치', '헷갈려' 등 5곡을 발매했다.


기부금은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예술에 열정을 가진 저소득가정 아동청소년들의 꿈 지원에 사용된다. 음악에 재능이 있음에도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꿈을 실현하기 어려운 아동청소년들에게 악기와 음악교육비 등을 지원해 음악인으로서 창의력과 잠재력을 키워줄 계획이라고.

밀알복지재단 측은 "많은 국민들에게 웃음을 주는 것을 넘어 나눔까지 실천하며 우리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는 '놀면 뭐하니?' 제작진 및 출연진 분들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