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망설계 기업 인수...5G 사업 강화

김은지기자 ┗ SKT, 자율주행 배달·무인공장 시대 앞당긴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삼성전자, 美 망설계 기업 인수...5G 사업 강화

김은지 기자   kej@
입력 2020-01-14 09:44
삼성전자가 미국 망설계·최적화 전문 기업을 인수하며 5G 사업 강화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미국 5G·LTE 망설계·최적화 전문기업 '텔레월드 솔루션즈(TeleWorld Solutions)의 지분 100%를 인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삼성전자가 네트워크 사업 관련 업체를 인수한 것은 2018년 10월 네트워크 트래픽·서비스 품질 분석 전문 솔루션 기업 '지랩스' 이후 두 번째다. 인수 금액 등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알려지지 않았다. 인수 이후에도 현재 경영진이 사업을 운영하게 된다.

텔레월드 솔루션즈는 2002년 설립돼 미국 대형 이통사, 케이블 방송사 등과 오랜 사업관계를 유지하며 망설계·최적화·필드테스트 등 차별화된 서비스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

대량의 필드데이터 기반 네트워크 검증분석 자동화 기술을 자체적으로 개발해 실내외 기지국 최적 위치 선정, 무선신호 간섭원 추출, 기지국 셀(Cell) 설계 등에 드는 시간을 기존 대비 50%에서 최대 90%까지 절감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인수를 통해 5G·LTE 기술력과 현지 서비스 역량을 극대화해 세계 최대 시장인 미국을 포함해 북미 이동통신 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는 현재 미국 버라이즌, AT&T, 스프린트 등에 5G·4G 통신장비를 공급하고 있다.

전경훈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부사장)은 "삼성전자는 텔레월드 솔루션즈의 전문인력과 차별화된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양사 시너지를 극대화해, 2020년 북미 등 글로벌 시장 공략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은지기자 kej@dt.co.kr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 전시회에서 삼성전자가 5G 갤럭시 라인업을 전시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