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변액보험 글로벌채권형 수익률 동종업계 1위

주현지기자 ┗ KB국민카드, 3000명에 캐시백 1만원

메뉴열기 검색열기

흥국생명, 변액보험 글로벌채권형 수익률 동종업계 1위

주현지 기자   jhj@
입력 2020-01-14 10:41
흥국생명은 최근 변액보험 글로벌채권형의 수익률이 동종업계 보험사 중 가장 높았다고 14일 밝혔다.


생명보험협회 공시에 따르면 지난 12월 말 기준 국내 보험사가 설정한 순자산 규모 100억원 이상 해외채권형 변액펀드는 총 33개이다. 이 중 1년 수익률이 15%를 넘은 것은 흥국생명의 글로벌 채권형 펀드가 유일했다.
흥국생명의 글로벌채권형 펀드는 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코리아에 위탁해 운용하고 있다. 1월 초 기준 순자산 규모는 236억원이다. 주로 선진국에서 발행된 국채와 투자적격채권에 투자해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과를 추구하는 펀드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미·중 무역분쟁으로 인한 불확실성으로 주요국 금리가 하락하는 대외 분위기를 고려해 연초 성과가 양호했던 '글로벌하이일드ETF' 펀드를 '뱅가드 토탈 인터내셔널 본드 ETF' 펀드로 교체하는 등 시장상황 변화에 따라 기초자산을 적절하게 변경한 것이 펀드 성과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변액보험 해외투자 채권형 펀드 수익률 현황. 흥국생명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