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빵집오픈 “나 먹으려고 만든 빵집, 나도 못 먹을 판”

뉴스부기자 ┗ 경기도 신임 대변인에 김홍국씨

메뉴열기 검색열기

노홍철 빵집오픈 “나 먹으려고 만든 빵집, 나도 못 먹을 판”

디지털뉴스부 기자   dtnews@
입력 2020-01-17 09:55
노홍철 빵집오픈(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노홍철이 빵집을 오픈했다.


노홍철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빵집 오픈을 알렸다.
그는 "맛을 숨길 수가 없어. 나 먹으려고 만든 빵집 나도 못 먹을 판. 달달이와 함께 책 편히 보고 음악도 때리고 널부러지면 그곳이 바로 극락. This is 노홍철 집. 제 침실에는 포토부스도. 찍어! 찍어! 막 찍어! 버릴게 없는 집"이라며 자신의 빵집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빵집 내부와 빵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앞서 노홍철은 지난달 30일 본인의 얼굴이 들어간 빵집 그림을 공개하며 빵집 오픈을 준비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당시 노홍철은 "내 인생 최소 더블로 즐겁게 해 준, 과자 빵 초콜릿 이제 만들어 먹을 거야"라며 "하고 싶은 거하고 사는 것도 신나지만 여전히 하고 싶은 게 있다는 것도 참 감사"라고 썼다.

노홍철의 빵집은 서울시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해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